korea culture dc

  • facebook
  • twitter
  • youtoube
  • Instargam
KOR ENG

행사

찾아가는 문화원
SNS
SHARE

워싱턴DC 공립학교 정규수업에 태권도 첫 채택

태권도가 미국의 수도 워싱턴DC에서 처음으로 공립학교 정규수업으로 채택되어 오는 가을학기부터 일반 체육수업으로 진행된다.

 

워싱턴한국문화원(최병구 원장)은 미 주류사회에 한국 문화와 태권도를 보급하기 위해 ‘05년부터 태권도 사업을 추진하여 왔으며, 태권도 방과후 수업에 참가한 학생 및 학부모의 좋은 평가를 받아 올해부터 정규수업을 실시하는 성과를 거두게 되었다.

 

정규수업 대상 첫 학교는 워싱턴DC 소재 폴 차터 공립학교가 지정되었으며, 해당학교 학생들은 주2회씩 태권도를 배우게 된다.

 

폴 차터 공립학교(Paul Public Charter School)에서는 정규수업과 방과후 수업을 병행합니다. ‘정규수업’은 주 2회 6학년과 7학년을 대상으로, ‘방과후 수업’도 주 2회 전학년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진행됩니다. 폴 차터 학교 지도교사는 홍은영 사범이 담당한다.

 

문화원은 폴 차터 공립학교에 태권도 수업이 가능하도록 교사와 지도용 물품을 지원합니다. 태권도 지도교사는 국기원 공인 3단이상 미국 내 도장에서 지도경력과 영어 수업이 가능한 자를 선발하고 있으며 대사관 로고가 새겨진 도복과 함께 발차기 용품 등을 제공된다.

 

앞으로도 문화원은 미국내 태권도 인구 확산을 위해 태권도 수업지원, 태권도 공모전, 태권도 인턴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과 지원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.